<오늘밤어디가>보고 문의 했다고 하시면 거짓없이 성심성의껏 잘 모실것입니다. ^^;


내가 바라보는 푸른 시간

rGiv4Ep.jpg

 

푸른 비는 내리고

 

들여다볼수록 깊어지는 그리움처럼

그대 생각은 푸른 비로 내리고

길을 바라보는 수직의 나무들

그대 생각은 자란다

 

내가 바라보는 푸른 시간들

그대 그리움은 푸른색이라고 느껴오는

겹쳐지는 생각들에 빠진다

그리움들, 스쳐 지나가는 푸른색이다

 

저 나무들처럼 또 아무 말 없이

늘 기다리고 서있는 생각들

누군가를 기다리는 시간들

푸른 비는 내리고

길가에서부터 흔들리는 그리움들

그냥 흘러가고 싶다

 

푸른 비 내리고

먼 그대 생각이 자랄수록

그리움은 푸르고 그윽하다

오늘 다시 푸른 비 내리고

그대 그리워진다고 말하고 싶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